광안리의 또 다른 세상 미월드

교회학교 야외프로그램 진행 등 다방면으로 활용 가능해
미월드 패어리 랜드 모습
일상에 지친 사람들에게 다양한 휴식공간을 제공하고 있는 미월드는 부산 도심에 위치해 생활가운데 필요한 에너지를 재충전할 수 있는 자리로 사람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가고 있다. 놀이시설과 휘트니스, 잔디광장, 인공폭포, 패밀리 레스토랑과 연회장, 식당가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는 미월드는 반복되는 일상의 생활패턴을 벗어나 액티브하고 흥미로운 여가 활동을 통해 정체된 에너지를 배출할 수 있는 새로운 엔터테인먼트 공간이다.
또한 녹지공간도 함께 마련돼 있어 산책로, 쾌적한 바다전망, 잘 정리된 조경등 자연환경이 조화롭게 어울러진다.

꿈과 재미 그리고 모험이 있는 곳
- 패어리랜드
10여개의 놀이기구를 갖추고 있는 패어리랜드는 액티브한 놀이기구를 갖추고 있어 일상의 스트레스를 시원하게 날려버린다.
높이가 무려 103.5m가 되는 대관람차는 광안리바닷가는 물론, 수변공원, 수영요트경기장, 해운태, 센텀시티등 공원주위의 모든 풍경을 내려다 볼 수 있으며, 국내 최대의 높이를 자랑한다. 짜릿한 스릴로 사람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최신 롤러코스터인 다이빙 코스터는 415m레일을 소형차의 격한 방향전환과 굴곡으로 탑승객이 마치 밖으로 튀어 나갈 것 같은 느낌이 드는 스릴만점의 놀이기구다.
또 타뷰랑스(파워서지)는 좌석들이 고속으로 회전함과 동시에 축이 수직으로 서는 놀이기구로 원심력 작용으로 하늘로 급상승하는 듯한 느낌을 받게 한다. 밤스토아(젯트포스)는 광안리 앞바다의 전경을 한눈에 담는 69m의 높이로 급상승한 후 시속 100m로 급하강해 짜릿한 쾌감을 느낄 수 있어 최근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보트를 타고 물살을 헤치며 호수로 풍덩 뛰어드는 듯한 스릴의 급류타기는 최고속도 13.5m/sec로 11m 높이에서 물살을 헤치며 호수위로 급강한다. 이외에도 어린이와 가족을 위한 스피닝코스너와 바이킹, 타가다, 회전그네, 회전목마등의 놀이기구는 가족들의 나들이와 연인들의 데이트 코스로 각광을 받고 있다.

생활의 여유와 즐거움
- 네오휘트니스
미월드내에는 놀이 시설외에도 600여평의 휘트니스 클럽을 갖추고 있어, 건강한 삶을 지향하는 사람들의 욕구를 채워준다.
네오휘트니스는 국내에서는 한번도 시도되지 않은 야외 런닝트랙이 준비되어 있으며, 다양한 퓨전 프로그램과 전문 지도자들로 구성되어 있다. 또한 운동하는 내내 광안대교와 바다가 보이는 전망에서 즐겁게 운동을 즐길 수 있다.
이밖에도 네오 휘트니스에는 헬스를 비롯한 에어로빅, 댄스, 요가등을 배울 수 있다.

자연과 함께 하는 곳
- 공원과 이벤트, 레스토랑
미월드에는 품격있는 모임을 위한 350석의 디너장과 700여명이 함께 할 수 있는 리셉션, 예식, 각종회의, 세미나 및 대소연회장을 갖추고 있다.
또한 1000여평의 푸른 야외 잔디광장은 자연공간과 더불어 야외결혼식도 함께 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마련돼 있어 바다와 자연이 함께 하는 특별함도 함께 할 수 있다. 이 뿐만 아니라 주변의 광안대교의 수려한 경관과 인공폭도, 자연숲이 어울어져 도심한복판에서 또다른 자연을 만날 수 있다.
그리고 숯불갈비전문점과 부산최초의 와인 레스토랑이 광안대교가 보이는 전망좋은 곳에 위치하고 있으며, 젊은층을 위한 각종 패스트푸드점과 음식점이 한자리에 모여 있다.

도심 내 공원으로 시민들에게 친자연적인 환경을 제공하고 있는 미월드는 가족단위는 물론 젊은 층에서 노년층에 이르기까지 함께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자리잡았다. 그리고 다른 공원들이 입장료를 부과하는 반면, 미월드는 입장료를 없애 외부관광객부터 인근주민들까지 모든 사람들이 친근하게 찾을 수 있는 공원이다.
또한 주일학교 야외프로그램을 진행할 수 있는등 여러공간 활용이 가능한 곳이기도 하다.
광안리의 수려한 자연경관과 함께 어울어진 미월드는 앞으로도 많은 이들에게 더욱 친근하고 사랑받는 공간이 될 것으로 보인다.
손진화 기자

2004.11.27
지난 기사를 보실려면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110년 전, 항구 서쪽에 복음으로 세워진 부산 항서교회



-암울했던 시대에 복음의 빛으로 세워진 교회
-한국전쟁, 피난민들을 위해 발 벗고 나서
-‘학사교회’라고 불리던 교회
-지역사회를 품고 다음 세대와 함께 할 ....

 

2015 예수부활 부산연합축제 준비위원장 이성구 목사



Q 기존 ‘부활절연합예배’라는 이름에서 ‘예수부활 부산연합축제’라는 이름으로 명칭이 바뀌었습니다. 그 이유를 설명해 주십시오.
A 기독교 최대 명절은 부활절입니다. 그런데 ....

 

삼일교회 성도가 공개한 송태근 목사 청빙 일화 ‘주목’

▲송태근 목사가 삼일교회 청빙을 받아 부임하던 시기, 강남교회가 보여준 성숙한 신앙인의 모습이 새삼 누리꾼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사진 삼일교회)


삼일교회를 다니는 한 성도가 3년 전 송태근 담임목사의 청빙 과정에서 있었던 일화를 자신의 페이스북에 소개해 주목을 받고 있다.

•“그 시기 강남교회 게....